제 857호
 
[우리는 가족 설계사...
[보험업계 보험금 간...
[보험업계 보험금 간...
[보험사별 보험금 간...
종합뉴스 > 생명보험
한화생명, 신계약 보완 서류 스마트폰으로 비대면 자필서명
[한국보험신문=박상섭 기자]한화생명은 7일 신계약 체결과정에서 고객의 자필서명이 추가로 필요한 경우 FP를 직접 만나지 않고도 작성할 수 있도록 ‘스마트폰을 활용한 언더라이팅 보완 프로세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한화생명은 코로나19가 불러온 언택트 트렌드의 변화에 맞춰 고객 편의성을 제고하고 신속한 보험가입이 이뤄지도록 이번 프로세스를 개발했다.

보험가입은 고객이 청약서를 작성한 뒤에도 신계약 심사(언더라이팅)과정에서 다양한 보완 절차가 이뤄진다. 과거 병력, 보험검진결과 등에 따라 청약내용이 변경되거나 고지내용이 부족할 경우 서류를 추가로 작성해야 하기 때문이다. 기존에는 FP가 변경 내용에 대한 고객의 동의(자필서명)를 받기 위해 고객을 직접 대면해야 했다.

고객은 본인의 스마트폰 URL 접속을 통해 보완 내용을 확인하고, 본인 인증(휴대폰, 신용카드, 카카오페이 인증)을 거친 후 스마트폰에 직접 자필서명 하면 된다. 해당 서류 이미지는 즉시 담당 심사자에게 전송된다.

신계약 심사 과정에서 발생하는 보완은 전체 계약 건의 약 15%(월 평균 약 1만1000건)를 차지한다. FP가 고객을 대면하여 서류 보완을 하는데 필요한 이동시간 등을 건당 평균 2시간으로 가정하면 매월 총 2만2000시간이 절약되는 셈이다.

김종원 한화생명 언더라이팅팀장은 “기존 프로세스에 스마트폰을 활용한 비대면 방식을 새롭게 추가함으로써 고객 선택권 및 편의성 제고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FP 입장에서도 절약된 시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고객서비스 제고 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상섭 bbakddol@insnews.co.kr

[저작권자 (c)한국보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07-07 09:13:37 입력. 최종수정 2020-07-07 09:57:31




미래에셋생명, 상반기 순이익 역대 최...
한화생명, 생보업계 최초 보이스피싱...
KB​손보, 공유 전동킥보드보험...
미래통합당도 “실손보험 청구 간...
‘채권재분류 RBC 비율 높이기’...
“대형 자연재난에 대비할 정책성...
[우리는 가족 설계사]“힘겨울 땐...
“넘어져도 괜찮아, 다시 RUN”
 
한국, 미국 보험지수비 추이
 
상호명 : 한국보험신문(주) ㅣ 소재지: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 42 ㅣ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06851 ㅣ 등록일자 : 2002.5.29 ㅣ 발행인 : 서경란 ㅣ 편집인 : 이정용
Copyright by Korea Insurance News All rights Reserved. ㅣ ☎02)725-2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