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810호
 
[보험사 여름 봉사활...
[보험사 여름 봉사활...
[보험사 여름 봉사활...
[광복절과 보험]‘독...
종합뉴스 > 생명보험
신한금융, 성대규 현 보험개발원장을 신한생명 대표이사로 내정
[한국보험신문=박상섭 기자]신한금융지주는 12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 본사에서 열린 자회사경영관리위원회(이하 ‘자경위’)에서 성대규 현 보험개발원장을 신한생명 신임 대표이사 후보로 추천했다.

성대규 대표이사 후보는 재경부, 금융위 등에서 보험 관련 업무만 22년을 넘게 수행해온 ‘보험통’으로 관료 출신임에도 혁신적인 성향을 지녔으며, 사업 추진력도 뛰어난 인물로 알려져 있다.

성 내정자는 금융당국에서 보험제도와 정책 분야를 담당하면서 방카슈랑스를 도입하고, 상해·질병·간병보험 같은 제3보험업 분야를 신설하는 등 혁신적인 제도 시행을 추진해왔다.

성 후보자는 지난 2016년 보험개발원장 취임 후에도 ‘금융 소비자 중심’이라는 본인 철학을 바탕으로 사고차량의 수리비 견적을 사진으로 산출하는 시스템 도입. 빅데이터를 활용한 보험요율 산정 체계를 구축 등 디지털 기반의 ‘인슈테크’ 도입에 적극적으로 관심을 갖고 보험업계에 변화를 선도해온 점도 높게 평가를 받았다.

자경위 관계자는 “그룹 내 보험 전문가가 부족한 상황에서 보험업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 양사 간의 시너지를 창출하고, 향후 그룹의 보험사업라인의 경쟁력 강화에 본인의 경험과 노하우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 점이 추천의 이유”라고 설명했다.

성 신임 신한생명 사장 후보는 신한생명 임원후보추천 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3월에 예정된 주주총회를 통해 신한생명 대표이사 사장으로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한편,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사장은 유임됐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지난 1일 자회사 편입이 완료된 직후 정문국 사장이 신한생명으로 자리를 옮기기보다 오렌지라이프의 강점인 FC채널을 중심으로 영업기반을 더욱 공고히 하고, 고객, 주주, 투자자 등 이해관계자들과의 신뢰관계를 유지 강화하겠다”며 “자경위 측에 신한생명 사장 후보 추천에 대한 고사를 표명했다”라고 설명했다.
박상섭 bbakddol@insnews.co.kr

[저작권자 (c)한국보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02-12 14:26:04 입력.




신한생명, 고객과 직접 소통하기 위해...
삼성화재 창구 디지털화… 보험업계 ...
[보험사 여름 봉사활동]독립·국가유...
종신보험 해약 유도하는게 ‘보험...
삼성생명, 자산총액 300조 시대 ...
실적 부진 보험사 CEO ‘희비’ ...
저가차량에 불리한 현행 자동차손...
“우리가 꿈꾸는 진정한 독립은...
 
한국, 미국 보험지수비 추이
 
상호명 : 한국보험신문(주) ㅣ 소재지: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 42 ㅣ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06851 ㅣ 등록일자 : 2002.5.29 ㅣ 발행인 : 서경란 ㅣ 편집인 : 이정용
Copyright by Korea Insurance News All rights Reserved. ㅣ ☎02)725-2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