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822호
 
[2019 한국보험학회...
[2019 한국보험학회...
[2019 한국보험학회...
[2019 한국보험학회...
보험정보 > 상품안내
한화손해보험, ‘무배당 마이라이프굿밸런스 종합보험 1909’ 시판
[한국보험신문=박상섭 기자]한화손해보험은 일상생활 중 발생 빈도가 높은 통증질환에 대한 보장 니즈를 반영하고 만성질환과 중증질환에 대한 보장 경쟁력을 한층 높인 ‘무배당 마이라이프굿밸런스 종합보험 1909’를 11일부터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최근 40대는 물론 20~30대 젊은층까지 급격히 늘어나고 있는 통풍과 국민 대표 통증질환인 대상포진, 대상포진눈병 등의 질환에 대한 진단비(최대 200만원) 특약을 새롭게 탑재했으며 소화기관, 비뇨기기관, 호흡기관 등 부위별 암진단비를 추가하고 2대질환(뇌출혈, 급성심근경색)에 대해 계속 진단비를 신설해 중증질환과 만성질환의 보장을 강화했다.

이로써 3대질환(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은 최초 진단 이후 2년 지난 뒤 새롭게 질환이 발생해 진단확정 때 2년마다 계속 지급이 가능하게 됐다.

또한 만성적인 간, 호흡기, 신장질환 진단비를 추가해 간·폐·신장 등 만성질환에 대한 보장을 강화했다. 치매입원비, 중증치매진단비 등 치매 관련 질환의 입원비와 진단비를 추가해 퇴행성 질환에 대한 보장도 확대했다.

이외에도 1종 납입면제 고급형을 선택할 경우 기존 납입면제 사유가 발생할 시 해당 보험기간까지만 납입면제 적용하던 것을 최종 갱신계약의 만기일까지 납입면제를 적용, 보험료 납입 없이 100세까지 보장을 유지해 갱신계약의 납입면제의 한계를 극복했다.

보험기간은 10·20·30년이며, 가입연령은 20세부터 최대 75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납입주기는 월납이며 납입기간은 전기납이다.

안광진 한화손보 상품업무팀장은 “변화된 식습관과 스트레스 등으로 젊은층에서도 증가하고 있는 통풍 등 생활밀착형 질환에 대한 담보를 신설하고 만성질환에 대한 진단비를 강화하는 등 소소한 질환에서부터 중증질환까지 보장경쟁력을 높인 종합보험”이라고 말했다.
박상섭 bbakddol@insnews.co.kr

[저작권자 (c)한국보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09-11 10:33:16 입력. 최종수정 2019-09-11 10:41:27




메리츠화재, 노원구 상계동서 ‘사랑...
리스크관리학회 ‘창립 30주년 기념 ...
[생보사 상품전략]‘종신·치매·건강...
실손보험 청구 간소화, 이번엔 국...
문재인케어 시행 뒤 실손 손해율...
무해지 보험시장 놓고 행보 달라...
[2019 한국보험학회 정책세미나]...
흥국화재 ‘사랑의 연탄’ 나눔...
 
한국, 미국 보험지수비 추이
 
상호명 : 한국보험신문(주) ㅣ 소재지: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 42 ㅣ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06851 ㅣ 등록일자 : 2002.5.29 ㅣ 발행인 : 서경란 ㅣ 편집인 : 이정용
Copyright by Korea Insurance News All rights Reserved. ㅣ ☎02)725-2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