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822호
 
[2019 한국보험학회...
[2019 한국보험학회...
[2019 한국보험학회...
[2019 한국보험학회...
종합뉴스 > 특별기획
[배타적 사용권 획득 상품]흥국생명 ‘(무)암보장해주는 가족사랑치매보험’

연령 구분한 라이프사이클 맞춤형

[한국보험신문=이연훈 기자]흥국생명의 ‘무배당 흥국생명 암보장해주는 가족사랑치매보험’은 일반암과 중증치매 두 질병을 함께 대비할 수 있는 상품으로 암보험과 치매보험을 각각 가입하기 부담스러운 고객을 위해 두 개의 질병을 한번에 책임질 수 있게 한 상품이다.

이 상품은 70세 이전을 제1보험기간, 70세 이후를 제2보험기간으로 두고 일반암, 중증치매 중 선발생 질병을 우선 보장한다. 제1보험기간인 70세 이전은 상대적으로 암이 발생할 확률이 높은 시기로 일반암 보장을 집중했다.

주계약 1000만원 기준으로 일반암 진단 시 진단급여금 5000만원을 지급한다. 제2보험기간에는 상대적으로 중증치매 발생확률이 높기 때문에 중증치매 보장에 집중했다. 주계약 1000만원 기준으로 중증치매 진단 시 매월 100만원의 생활비를 종신토록 지급한다. 생활비는 최초 36회, 최소 3600만원을 보증 지급한다.

이번 상품은 의무부가특약으로 소액암 보장도 가능하다. (무)소액암보장플러스특약으로 유방암, 전립선암, 대장점막내암을 보장하며, (무)소액암보장특약Ⅵ으로 갑상선암, 기타피부암, 제자리암, 경계성종양을 보장한다. 두 특약 모두 가입 1년 미만 시점에 진단 시 50% 수준만 보장한다.

흥국생명 상품개발팀 담당자는 “이 신상품은 질병발생확률이 높은 시기에 맞춰 적시 적기에 질병을 보장하는 만큼 보험 하나로 암과 치매를 동시에 대비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혹시 모를 암 질환에 대비하기 위해 일반암 진단 시에는 3000만원에 진단급여금을 지급한다.



이연훈 dusgns02@insnews.co.kr

[저작권자 (c)한국보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11-03 23:59:31 입력.




NH농협생명, 고객패널 제안 반영한 서...
교보생명, 장애인 자립 돕는 ‘함께하...
메리츠화재, 노원구 상계동서 ‘사랑...
실손보험 청구 간소화, 이번엔 국...
문재인케어 시행 뒤 실손 손해율...
무해지 보험시장 놓고 행보 달라...
[2019 한국보험학회 정책세미나]...
흥국화재 ‘사랑의 연탄’ 나눔...
 
한국, 미국 보험지수비 추이
 
상호명 : 한국보험신문(주) ㅣ 소재지: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 42 ㅣ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06851 ㅣ 등록일자 : 2002.5.29 ㅣ 발행인 : 서경란 ㅣ 편집인 : 이정용
Copyright by Korea Insurance News All rights Reserved. ㅣ ☎02)725-2552